뉴스

일본에서도 통했다, 로스트아크 일본 온라인 게임 인기 1위 등극

  • 이승희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20-10-12 12:14:29

    [베타뉴스=이승희 기자] 스마일게이트 RPG의 핵앤슬래시 MMORPG '로스트아크'가 일본 공개 서비스에 돌입한지 약 2주만에 게임 전문 사이트 '온라인 게이머'에서 온라인 게임 인기순위 1위, '포게이머'에서 주목 타이틀 순위 1위에 올랐다.

    로스트아크는 PC온라인 게임의 불모지로 불리는 일본에서 공개 서비스 전 사전 예약에 10만이 넘는 이용자들이 몰렸으며, 9월 23일 론칭 당일에는 일본 트위터 전체 트렌드 순위 5위에 오르기도 했다.

    게임온 관계자에 따르면 일본 유저들은 게임의 방대한 세계관과 그 안에서 펼쳐지는 짜임새 있는 스토리에 높은 공감대를 형성했으며 카오스 던전과 같이 수많은 적을 한번에 처치하는 핵앤슬래시 콘텐츠 또한 많은 호평을 받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 같은 초반 흥행의 비결로는 현지 시장을 꿰뚫고 있는 일본 최고의 온라인 게임 퍼블리셔 '게임온'과의 협업을 통해 일본 유저들을 위한 현지화 노력에 다각도로 공을 들인 것이 핵심으로 손 꼽힌다.

    먼저, 일본 탑 클래스의 성우들이 게임 내 주요 NPC들의 배역을 맡아 뛰어난 목소리 연기를 선보인다. 특히, '아만'역은 유명 애니메이션 '진격의 거인' 시리즈의 주인공 '알렌 예거'를 연기한 성우 '카지 유우키'가 맡았으며 이 밖에도 '후르츠 바스켓' 시리즈의 성우 '나카무라 유이치', '×××HOLiC'의 성우 '오오하라 사야카' 등 수많은 특급 성우들이 게임 제작에 참여했다. 더불어, 게임 속 캐릭터의 기합 소리 등 세세한 효과음까지 별도 녹음 통해 게임의 완성도를 한층 높였다.

    뿐만 아니라 현지 이용자들의 취향을 반영한 일본 전용 아바타와 펫, 탈 것, 꾸미기 용 벽지 아이템 등 다양한 콘텐츠를 도입해 오고 있으며, 세계적인 일러스트레이터 '아마노 요시타카' 작가와의 콜라보레이션을 통해 특별 일러스트와 이를 활용한 게임 속 카드 아이템을 선보이기도 했다.

    스마일게이트RPG와 게임온 양사는 이후에도 지속적인 모니터링과 업데이트를 통해 일본 이용자들의 니즈를 반영한 서비스를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스마일게이트 RPG 지원길 대표는 "스마일게이트 RPG는 로스트아크가 서비스되는 모든 지역에서 최고의 게임 플레이 경험을 제공할 수 있도록 끊임없이 노력해나갈 예정이다. 로스트아크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MMORPG로서 글로벌 무대에서 멋진 활약을 보일 수 있게 지금까지 성원해 주신 국내 팬 여러분들에게 감사 드리며, 일본에서 로스트아크를 플레이 해주시는 일본 이용자 분들에게도 진심으로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고 말했다.


    베타뉴스 이승희 기자 (cpdlsh@betanews.net)

    Copyrights ⓒ Beta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