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국민은행, 인도네시아 부코핀은행 인수

  • 곽정일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20-08-26 15:15:28

    ▲ 25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 위치한 부코핀은행 본점에서 열린 주주총회에서 KB국민은행과 부코핀은행 이사진 및 경영진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KB국민은행

    [베타뉴스=곽정일 기자] KB국민은행이 인도네시아 중형은행인 부코핀은행의 최대주주로 올라서면서 경영권을 확보했다.

    국민은행은 지난 25일 부코핀은행의 지분 67%를 인수하기 위한 주주총회 결의를 완료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로써 지난달 16일 이사회에서 부코핀은행 추가 지분인수를 결의한 이후 추진해왔던 작업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하게 됐다.

    국민은행은 2018년 7월 부코핀은행에 지분 22%를 투자한 이후 지난 7월 주주배정 유상증자 참여로 11.9%, 이달 제3자 배정 유상증자로 33.1%를 취득해 총 67%의 지분을 갖게 됐다. 투자금은 총 4천억원 수준이다.

    국민은행은 이번 지분 인수로 KB금융[105560] 계열사인 KB손해보험, KB국민카드, KB캐피탈과 함께 인도네시아 종합금융그룹으로 성장할 수 있는 기틀을 마련했다고 강조했다.

    국민은행 관계자는 "코로나19에 따른 이동제한과 외국자본의 경영권 인수에 대한 현지 경계감 등으로 협상에 어려움이 많았다"면서도 "현지 금융당국 등 정부 기관, 주요 주주, 이해관계자에 KB의 인도네시아 시장 진출 의지를 설득해 단기간에 3분의 2 이상의 안정적인 경영권 지분을 갖게 됐다"고 말했다.

    1970년 설립된 부코핀은행은 지점 412곳, 현금입출금기(ATM) 835개 등 인도네시아 전역을 아우르는 네트워크를 가진 중형 은행이다.

    전통적으로 연금대출, 조합원대출, 중소기업(SME) 대출을 통해 리테일(소매금융) 위주의 고객 기반을 갖고 있다.

    국민은행은 인수 후 소규모자영업(소호), SME, 리테일 등에 체계적인 위험관리 노하우와 선진화된 디지털 역량을 접목해 부코핀은행을 인도네시아 상위 10위권의 리테일은행으로 발전시키겠다는 계획이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

  • http://m.betanews.net/1227782?rebuild=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