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수출입은행, 집중호우 피해 복구 성금 1억 기부

  • 곽정일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20-08-11 14:06:26

     한국수출입은행 © 연합뉴스

    [베타뉴스=곽정일 기자] 한국수출입은행이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이재민들을 돕기 위해 1억원의 성금을 기부했다고 11일 밝혔다.

    수출입은행은 이날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1억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성금은 식료품과 생필품 등 이재민 구호물품 제공과 피해지역 시설 복구 등에 쓰일 예정이다.

    수은은 또 이번 호우로 피해를 입은 거래기업에 대해 대출만기를 최장 1년 연장해줄 방침이다. 수은은 본·지점 및 출장소를 통해 호우로 피해를 입은 거래기업을 신속하게 파악할 예정이다.

    방문규 행장은 "이번 지원이 집중호우 피해를 입은 주민들과 기업들이 빨리 일상으로 복귀하는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재난상황이 발생하면 구호활동과 피해지원에 신속하게 동참하겠다"고 밝혔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

  • http://m.betanews.net/1220524?rebuild=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