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패션 베테랑 쇼호스트와 스타일리스트 내세운 패션 토크쇼

  • 정순애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20-03-13 15:53:23

    롯데홈쇼핑, 패션 전문 프로그램 '엘쇼(L.SHOW)' 1주년...210분간 특집방송
    14일, 210분간 ‘엘쇼 1주년 특집방송’ 통해 유명 브랜드 봄 신상품 대거 론칭
    ‘엘쇼’ 1년 간 총 53회 방송 동안 70만 명 구매, 142만 세트 이상 판매 
     
    [베타뉴스=정순애 기자] 롯데홈쇼핑(대표 이완신)이  패션 전문 프로그램 ‘엘쇼(L.SHOW)’ 론칭 1주년을 맞아 특집방송을 진행한다.

    롯데홈쇼핑은 ‘엘쇼’ 1주년을 맞아 오는 14일 오후 9시 30분부터 3시간 30분까지 210분간 특집 방송을 진행하고 2020년 봄 신상품을 소개한다고 13일 밝혔다.

    롯데홈쇼핑에 따르면 이번 특집 방송에선 이탈리아 클래식 스포츠 브랜드인 ‘꼰떼오브플로렌스’ 남녀 트렌치 봄 재킷을 선보인다.

    브랜드 특유의 섬세한 패턴 디자인과 고기능성 소재의 간절기 아이템으로 업계 단독으로 소개한다. ‘아니베에프’ 등 인기 브랜드의 봄 신상품을 대거 소개하고 명품 브랜드 ‘페라가모’의 ‘간치니 더블스트랩 시계’ 등 총 8종의 시계 신상품도 선보인다.

    1주년 기념 해당 상품을 미리 주문하고 이벤트에 응모한 고객에게 추첨을 통해 ‘모바일 케이크 교환권(10명)’과 ‘할인쿠폰(101명)’을 제공한다.

    당일 방송에서는 구매고객 중 추첨을 통해 순금반지(11.25g/3명)를 제공하는 경품 이벤트도 진행한다. 
     
    유혜승 롯데홈쇼핑 방송제작부문장은 “패션 트렌드를 선도하는 ‘엘쇼’가 올해로 1주년을 맞이했다” 며 “그 동안 고객들 성원으로 좋은 성과를 얻을 수 있었으며 더욱 활발히 소통, 트렌드와 정보를 공유하는 대표적인 홈쇼핑 패션 방송으로 거듭나겠다”라고 말했다.
     
    롯데홈쇼핑은 지난해 3월 첫 선을 보인 ‘엘쇼(L.SHOW)’에 대해 홈쇼핑 방송의 가장 프라임 시간대인 매주 토요일 저녁 10시 30분에 방송되고 있다. 19년차 패션 전문 이수정 쇼호스트와 김우리 스타일리스트를 내세워 롯데홈쇼핑 단독 패션 상품을 비롯한 고급 브랜드를 소개하고 고객들과 소통하며 트렌드 및 정보를 공유하는 등 단기간 내 롯데홈쇼핑 대표 프로그램으로 자리잡았다. 지난해 11월 30, 40대 고객으로부터 큰 공감을 얻으며 매출 증진에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아 롯데그룹이 개최한 ‘마케팅 어워드’에서 대상을 수상하기도 했다고 소개했다.

    또 지난 1년 동안 총 53회 방송, 약 400여 종 상품을 선보여 142만 세트 이상 판매됐으며 누적 주문금액은 1천500억 원에 달한다. ‘엘쇼’ 론칭 1년 간 판매 데이터 분석 결과, 구매 고객은 70만 명에 달했으며 이 중 재구매 고객 35%를 차지해 롯데홈쇼핑의 다른 프로그램과 비교해 2배 이상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주문금액 기준 1위는 지난해 1시간 동안 30억 원이 판매되며 화제가 됐던 업계 최초 300만원 대 의류인 ‘LBL 친칠라 피아나 후드 롱코트’였다. 주문수량으로는 2만 세트가 판매된 ‘아이젤 멜란니트 세트’다. ‘엘쇼’가 론칭된후 해당 시간대 매출액이 전년 대비 50% 이상 증가하는 기록을 세우기도 했다고 설명했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