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트위치, 아시아태평양 첫 책임자로 수니타 카우르 임명

  • 이승희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20-02-05 14:30:27

    트위치는 아시아태평양 매니징 디렉터로 수니타 카우르를 임명하며 글로벌 경영진의 확장을 발표했다.

    수니타 매니징 디렉터는 트위치 싱가포르에서 근무하게 되며, 트위치 커뮤니티의 아시아, 호주, 뉴질랜드 지역의 콘텐츠 크리에이터, 미디어 파트너, 에이전시, 광고주, 퍼블리셔 및 개발자들을 관리하게 된다.

    트위치에 합류 전 수니타 매니징 디렉터는 스포티파이에서 6년 동안 동남아 지역 전무이사, 아시아태평양 지역의 영업 담당 부사장을 역임했으며, 이후 싱가포르, 홍콩, 말레이시아, 대만, 필리핀 등에서 성공적인 론칭을 이끌었다. 이전까지 수니타 매니징 디렉터는 페이스북, 마이크로소프트, 포브스 등에서 아시아 지역 임원직을 맡았다.

    트위치의 최고운영책임자 사라 클레멘스는 "아시아는 사용자 순수 제작 라이브 콘텐츠와 게이밍이 급증하는 지역이며, 우리는 수니타 매니징 디렉터의 합류로 공격적인 투자를 할 수 있게 되었다. 수니타 매니징 디렉터는 20년 간 아시아태평양 지역에서 콘텐츠 크리에이터에게 서비스를 제공하는 온라인 서비스와 커뮤니티 분야에서 디지털 광고 이력을 보유하고 있는 만큼 트위치의 아시아태평양 지역 사업을 완벽하게 이끌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수니타 카우르 매니징 디렉터는 "트위치는 아시아태평양 지역을 포함해 전세계의 엔터테인먼트와 미디어 소비 방식이 근본적으로 바뀌었다는 증거이다. 아시아태평양 지역 젊은 세대들의 TV 시청률이 줄었고, 엔터테인먼트 선택에 소셜미디어의 영향이 매우 크기 때문에 향후 트위치의 독특한 엔터테인먼트 경험이 소비자가 주도하는 콘텐츠 시장의 혁명을 이끌 수 있을 것으로 확신한다"고 전했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

  • http://m.betanews.net/1129862?rebuild=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