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배우-의사 부부 계보…이윤지·정한울 이어 전혜빈 웨딩마치 올린다

  • 박은선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19-12-03 09:47:16

    (사진=전혜빈 SNS)

    여배우와 의사 부부가 잇따라 탄생하고 있다. 환자와 의사로 연을 맺은 이윤지 정한울 부부 이후 전혜빈도 2살 연상의 의사를 남편으로 맞는다.

    3일 전혜빈 소속사에 따르면 전혜빈이 오는 7일 결혼식을 올린다. 두 사람은 소개를 통해 만나 1년여 간 사랑을 키워 온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전혜빈은 1983년생으로 올해 나이 37세이고, 예비신랑 나이는 39세다.

    전혜빈에 앞서 이윤지 역시 의사와 결혼한 바 있다. 지난 2014년 병원에서 처음 만나 이윤지의 적극적인 구애로 연인이 되고 부부의 연을 맺었다. 딸 라니에 이어 최근 둘째를 임신한 상태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
  •  
    http://m.betanews.net/1108930?rebuild=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