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하반기 채용 큰 폭 하락 조짐… “고용 쇼크 넘어선 고용 증발”

  • 전준영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19-08-19 15:45:58

    ▲ 지난해와 비교한 기업별 채용 규모 (자료=인크루트)

    기업들의 하반기 신입사원 채용 규모가 작년에 비해 크게 줄어들 것이라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취업포털 인크루트는 최근 상장사 2212곳을 대상으로 채용 계획을 조사했으며, 조사에 응한 699개사 가운데 66.8%가 올 하반기 신입사원 채용 계획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조사 결과에 따르면 예상 채용 규모는 총 4만4821명으로 지난해 대비 5.8% 감소했으며, 채용 계획이 없다는 상장사도 11.2%나 됐다. 대기업의 하반기 채용 규모도 작년보다 4.1% 감소한 4만2836명에 그친다.

    이 같은 결과에 대해 인크루트는 "고용시장을 견인하는 역할을 하는 대기업들의 채용 축소는 고용시장의 적신호"라고 평가했다.

    아울러 중견기업 채용 예정 규모는 지난해보다 21.7% 줄어든 1393명, 중소기업은 48.6%나 감소한 592명에 그쳤다.

    인크루트는 "경기 침체 속에서 최저임금 인상, 근로시간 단축 등 변수들이 맞물리며 채용 규모를 극명하게 줄인 것으로 보인다"며, "이쯤 되면 고용 쇼크를 넘어선 '고용 증발' 수준"이라고 분석했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