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BAT 글로 센스 “액상·궐련형 흡연자 모두를 만족시킬 제품”… 한국서 세계 최초 공개

  • 전준영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19-08-13 17:14:34

    ▲ BAT코리아가 테이스트 퓨전 테크놀로지가 적용된 글로 센스를 국내에 선보였다 (사진=베타뉴스)

    테이스트 퓨전 테크놀로지 기술이 적용된 차세대 글로 브랜드 제품 ‘글로 센스’
    전세계 중 한국서 가장 먼저 공개 “액상형과 궐련형의 장점만 모아놔 모든 흡연자 만족시킬 것”

    브리티쉬 아메리칸 토바코 코리아(이하 BAT 코리아)가 차세대 전자담배 제품 ‘글로 센스(glo™ sens)’를 국내에 처음으로 선보였다.

    BAT코리아는 13일 성수동 복합문화공간 에스팩토리에서 글로 센스 미디어 제품출시행사를 열고 판매를 개시했다. 글로 센스는 차세대 글로 브랜드 제품으로 세계에서 한국서 가장 먼저 출시된다.

    BAT코리아 김의성 사장은 "IT기술과 트렌드에 민감한 소비자들이 견인하는 역동적인 한국 시장에서 BAT의 글로 센스를 처음 선보이게 되어 기쁘다"라고 말하며, 글로 센스는 테이스트 퓨전 테크놀로지(Taste Fusion Technology)라는 독자적인 기술을 통해 액상형과 궐련형 제품의 장점만을 차용했다고 소개했다.

    글로 센스는 전용 카트리지 네오 포드(neo™ pods™)에 담긴 액상이 가열되면서 생성된 증기가 전용 담배 포드를 통과하면서 담배 고유의 풍미와 니코틴을 전달하는 구조다. 이로써 니코틴 농도 제한으로 인해 충분한 만족감을 느끼지 못하는 이용자들에게 만족감을 줄 수 있다는 것이 BAT코리아의 설명이다. 네오 포드는 담배 포드 3개와 액상 포드 1개로 구성되어 있으며, 그린·네이비·루비·퍼플 4가지로 출시된다.

    ▲ 글로 센스 공개 행사에서 질의응답 중인  김의성 사장(왼쪽), 알퍼 유스 전무(가운데), 타티아나 벳슨 박사(오른쪽)
    (사진=베타뉴스)

    BAT코리아 마케팅총괄 알퍼 유스(Alper Yuce) 전무는 "풍부한 향과 담배 고유의 맛, 그리고 사용 편의성이 극대화된 글로 센스가 기존 담배의 대체품을 찾는 소비자들에게 한 차원 높은 경험을 제공할 것으로 믿는다"며, "글로 센스의 세계 첫 시장 출시는 담배 업계는 물론 BAT코리아에 있어 몹시 고무적인 일"이라고 말했다.

    대기 시간없이 바로 사용하는 편의성에 잠재적 유해성 저감 기술이 돋보여

    행사에서 BAT코리아는 글로 센스의 편의성도 장점으로 꼽았다. 글로 센스는 기기 전면의 싱글 버튼을 누르면 별도의 대기시간 없이 담배의 맛과 연무량을 즐길 수 있으며, 48g의 가벼운 무게와 그립감을 높이기 위해 인체공학적인 디자인이 적용됐다.

    BAT그룹의 제품 개발을 담당하고 있는 타티아나 벳슨 박사는 "글로 센스는 높은 성능(High Performance)을 염두에 두고 개발됐으며, 연무량 측면에서 시중 제품 중 최고를 목표로 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 글로 센스의 유해성 저감 연구 결과를 설명하는 벳슨 박사 (사진=베타뉴스)

    벳슨 박사는 글로센스를 일반 연초(타르 9mg 기준)와 비교했을 때 유해성분이 최대 99%까지 감소된 것과 담배 냄새가 현저히 줄어들었다는 연구 결과도 공개했다. 아울러 향후 진행되는 연구 결과 역시 'BAT 사이언스' 사이트를 통해 공개할 예정이며, 분석 결과에 대해 사용자와 소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와 관련해 김의성 사장은 "BAT는 지난 수년간 잠재적으로 유해성이 감소된 대체 신상품의 연구개발에 막대한 투자를 해 왔다"라고 설명했으며, 유스 전무는 "앞으로도 잠재적 유해성 저감 제품군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계획"이라고 향후 계획을 밝혔다.

    한편 글로 센스의 스타터 키트는 제품 본체와 위생 캡, 파우치, 어댑터, USB 충전케이블, 상세 제품정보지로 구성되어 있으며, 13일부터 글로 플래그십 스토어와 공식 웹사이트, 그리고 전국 편의점 및 담배 소매점에서 구입할 수 있다. 글로 센스와 담배 포드의 가격은 각각 5만원과 4천500원에 판매된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