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획기사

원작 이상의 재미를 모바일로, 테라 클래식 출격 초읽기

  • 이승희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19-07-09 14:17:09

    [베타뉴스 = 이승희 기자] 전 세계 2,500만 이용자가 경험한 글로벌 IP '테라'의 핵심 콘텐츠를 모바일로 이식한 모바일 MMORPG '테라 클래식'이 사전 예약에 돌입하며 본격적인 출격 준비에 나섰다.

    카카오게임즈가 서비스하고, 란투게임즈가 개발하는 '테라 클래식'은 동일 IP로 제작된 게임 중 원작의 정통성을 잘 계승한 동시에 게임성은 한층 더 발전시킨 작품으로 주목을 받고 있다.

    방대한 오픈 필드와 전투의 묘미를 살리는 대규모 길드 콘텐츠는 물론 원작의 캐릭터를 '테라 클래식'만의 감성을 담은 캐릭터로 재탄생시켰으며, 탱커, 딜러, 힐러 등 역할이 명확하게 구분된 영웅의 파티 플레이를 강조하고 있다.

    또한 원작의 20년 전 스토리를 배경으로 원작에서 궁금증을 자아내던 데바제국과 저항군 간의 암흑시대를 흥미진진한 스토리로 풀어내 '테라 클래식'만의 새로운 오리지널 스토리를 선보인다.

    9일부터 사전예약을 진행한 '테라 클래식'은 참여한 모든 이용자에게 코스튬을 선물하고, 카카오 사전 예약과 구글 사전 예약에 참여한 이용자들에게는 한정 머리띠 및 레드다이아를 지급한다.

    아울러 닉네임 선점에 참여한 이용자에게는 엘린의 선물 상자를 제공하며 3명의 친구를 초대해 사전 예약을 달성할 경우 레드다이아, 공식 커뮤니티에 가입한 모든 이용자에게는 코스튬이나 강화 재료를 얻을 수 있는 침묵의 씨앗과 정령의 돌 등 보상을 지급한다.

    2019년 하반기 기대작으로 주목받고 있는 '테라 클래식'이 모바일 게임시장에 새로운 바람을 불러일으킬지 주목해 보자.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