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대전 지식산업센터 ‘대전 펜타플렉스’ 공급 예정…“미래가치 기대”


  • 구재석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19-06-18 09:00:28

    ▲대전 펜타플렉스 야경투시도 

    대전 산업단지 내 최중심 입지를 선점해 예정된 개발 호재에 따른 미래가치가 기대되는 대전 지식산업센터가 공급을 예정해 이목이 집중된다. 바로 ‘대전 펜타플렉스’다.

    이 지식산업센터가 들어서는 대전 산업단지 일원은 현재 다양한 개발 사업이 동시에 추진되고 있다. 가장 주목을 받는 사업은 산업통상자원부가 지난해 발표한 ‘청년 친화형 선도 산업단지 추진방안’이다. 청년 고용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진행되는 이 사업에는 대전 산업단지를 비롯해 8곳의 산업단지가 사업 대상으로 선정됐다. 사업 대상에 선정된 산업단지 내에는 도로와 주차시설 등 기반시설이 대거 확충될 예정이며, 지식산업센터 내 지원시설 비중도 크게 늘어난다. 복합문화센터와 같은 청년들의 창업공간도 마련되며, 입주 규제 완화 등도 적용된다.

    오는 2021년 사업 완료를 앞둔 대전 산업단지 재생사업 역시 진행이 한창이다. 이 사업은 2010년부터 추진돼왔으며, 막바지 단계에 접어든 상태다. 약 3만평에 달하는 규모로 추진 중인 구만리 복합개발 사업도 LH공사가 박차를 가하고 있다. 이외에도 다양한 재개발, 재건축 사업이 대덕구 일대에서 진행 중으로, 부동산 가치 상승이 예고된다.

    다양한 교통망이 확충될 예정인 점도 대전 산업단지 일대를 주목하게 만든다. 예비타당성조사 면제사업에 대전 도시철도 2호선이 포함되면서, 사업이 보다 가속화됐다. 오는 2021년에 개통 예정인 한샘대교도 교통편의를 대폭 향상시킬 전망이다. 차량으로 3분 내에 대전 둔산 도심으로의 진입이 가능해진다. 교통편의 향상과 개발에 따른 프리미엄 확보가 기대돼 대전 산업단지 일원이 눈길을 끈다.

    대전 산업단지 주변에 이미 조성돼 있는 교통망도 다양하다. 대전IC, 북대전IC, 신탄진IC 등을 통해 경부고속도로나 호남고속도로로 진입하기가 좋다. 대전 산업단지에서 약 500m 떨어진 위치에는 산업용재 유통단지가 조성된 상태로, 시너지효과도 기대된다.

    대전 산업단지 내 자리한 대전 지식산업센터 대전 펜타플렉스는 대전광역시 대덕구 대화동 40-37번지에 조성된다. 입지와 함께 특화설계를 적용해 비즈니스 편의가 우수한 점도 호평 된다. 지하 1층~지상 8층에 드라이브인 시스템이 적용돼 2.5톤 트럭도 진입이 편리하며, 지하 1층~지상 7층까지 도어투도어 시스템을 갖춰 편리한 물류 상, 하차가 가능하다. 5.4m로 높은 층고는 공간 효율성을 극대화 시켜준다. 서비스 발코니(일부 호실 제외)가 적용될 예정인 것도 눈여겨볼 만하다.

    섹션형 오피스 형태로 일부 호실이 공급돼 규모가 작은 스타트업 기업이 입주하기에도 좋다. 섹션형 오피스는 지상 9층~11층에 공급된다. 호실 칸막이를 철거하면 공간을 자유롭게 확장할 수 있는 것이 섹션형 오피스의 장점으로, 유연한 공간 사용이 가능하다. 규모가 커 40피트 대형 컨테이너의 상, 하역도 수월하며, 3톤과 5톤 대형 화물 엘리베이터를 비롯해 총 10대의 엘리베이터를 운영해 물류 이동 편의를 극대화했다.

    다양한 부대시설이 지식산업센터 내에 갖춰질 예정인 점도 경쟁력을 더했다는 평가다. 대규모 로비를 비롯해 공용회의실과 열린 도서관, 엔터테인먼트 홀 등 업무 편의를 높여주는 다채로운 시설들이 마련된다. 입주 근로자들이 업무 중 휴식을 취할 수 있도록 1층 실내정원과 8층 하늘정원, 옥상정원, 진입마당 및 녹지공간 등 휴게 공간도 다양하게 마련된다. 층마다 휴게 공간(드라이브인 층)이 별도로 조성될 예정이며, 입주한 근로자들의 통근 편의를 높여주기 위해 사업시행자가 셔틀버스(25인승) 2대도 기증할 계획이다.

    다양한 금융 혜택이 제공되는 지식산업센터인 것도 장점이다. 대전 펜타플렉스에 입주하는 기업은 입주 시까지 계약금 10%만 납부하면 입주가 가능해 목돈 마련에 대한 부담을 덜 수 있다. 중도금 대출도 전액 무이자로 제공되며, 분양가의 최대 70~80%까지 장기저리 융자 혜택도 받을 수 있다. 올해 말까지 입주하는 기업의 경우 취득세 50% 경감, 재산세 37.5% 5년간 경감 혜택 등 세제 혜택도 누릴 수 있다. 내년부터는 개정된 법 내용에 따라 경감 혜택이 적용된다.

    한편, 홍보관은 대전광역시 대덕구 한밭대로에 위치해있다.


    베타뉴스 구재석 기자 (press@betanews.net)

    Copyrights ⓒ BetaNews.net